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전북119안전체험관, 안전관광 핫플레이스 '급부상'휴가철 외국인 관광객 1,000여명 안전체험 '구슬땀'
이인권 | 승인 2019.08.07 16:18

전북소방본부(본부장 마재윤)는 지난 5~7일(3일간) 중국인 관광객 770여명을 대상으로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안전체험 시설인 전북119안전체험관에서 재난종합체험, 위기탈출체험 등 안전체험교육을 진행했다.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전북119안전체험관에 방문한 중국 단체 체험객들은 태풍·지진 등 자연재난부터 화재·교통안전 등 사회재난까지 다양한 재난을 슬기롭게 극복할 수 있는 방법을 직접 몸으로 체험했다.
특히 비행기를 타고 온 관광객에게 항공기 비상탈출 체험은 큰 호응을 받았다.
체험에 참가한 왕칭하(15세) 학생은 “전북119안전체험관에서 ‘안전체험’이라는 잊지 못할 경험을 한 것이 중국에 가서도 두고두고 생각날 것 같다”며 “중국에도 전북119안전체험관과 같은 안전체험을 할 수 있는 곳이 생겨 친구들 모두가 즐겁고 유익하게 안전에 대해 배울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안전체험은 전라북도와 14개 시·군, 관광업계(여행사) 주관으로 지난 4월 개최한 ‘전북 트래블마트’ 홍보상담을 통한 성과로 7월 방글라데시 관광객 40여명을 시작으로 8월 5일 중국 관광객 650여명이 체험을 마쳤다.
앞으로도 중국 관광객 400여명과 베트남 관광객 50여명이 전북119안전체험관을 찾기 위해 예약을 마친 상태이다.
한편 2013년 전북 임실에 개관한 전북119안전체험관은 개관 이래 매년 체험객이 15만명을 상회할 정도로 큰 인기를 끌고 있으며 올해 체험객 역시 16만명(예약포함)을 훌쩍 넘어설 정도로 전국 최고의 안전체험시설로 각광받고 있다.

이인권  jk21999@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19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