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시리즈
"희망나눔노송골 공동체와 함께 건강한 여름나기"희망의샘 안전봉사대‘건강 愛 냉 콩국수 나눔’봉사
김선균 | 승인 2019.08.18 19:38

무더위가 기승을 부렸던 지난 8월 10일 희망의샘 안전봉사대(이사장 유춘열)는 말복을 맞아 전주 도시혁신센터에서 어르신들의 건강한 여름나기를 돕기 위하여 냉콩국수와 수박, 부침개 등 건강한 음식을 나누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이날 봉사에는 희망의샘 안전봉사대 회원 외에 최규종 노송동장, 양칠성 서노송동 방범대장, 노송 천사마을의 희망나눔 노송골 공동체 회원 등 60여명이 참석해 냉 콩국수 나눔 봉사를 벌여 선미촌 주변 저소득층과 지역 경로당 어르신 150여분을 모실 수 있었다.
이번달 음식나눔은 지난 7월 삼계탕 600인분 나눔 활동에 이어 한여름 무더위를 씻어주는 별미로 고소한 맛, 풍부한 영양이 가득한 콩을 직접 갈아 만든 진한 콩물과 얼음 등 재료를 준비해 직접 음식을 만들었다.
희망나눔 노송골 공동체는 작년 10월 노송 천사마을 주민들과 전주도시혁신센터와 희망의샘 안전봉사대 등 3개 단체가 공동체를 결성해 함께하는 행사로 지난해 김장봉사에 이어 두 번째로 사랑과 봉사 그리고 나눔으로 노송동 천사마을의 어려운 이웃과 함께하는데 의미가 더해지고 있다.
행사를 주관한 희망의샘안전봉사대 유춘열 이사장은 “얼음 동동 띄운 시원한 콩국수로 노송동 천사마을 독거노인 가정과 지역 경로당 어르신들에게 시원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어 행복하다”며 “앞으로도 노송 천사마을이 살기좋은 마을로 될 수 있도록 서로 노력하는 봉사단체로 성장하겠다”고 전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한요순 국장은 “2012년부터 매년 8월이면 콩국수를 하여 어르신들에게 사랑과 정성으로 대접해왔는데 처음에는 콩을 불려 삶고 갈아서 어머니의 손맛을 내는 콩국물을 만들기가 영 만만치 않았는데 지금은 요령이 생겨 진한 콩국수 만드는 데는 자신이 있다”며 굵은 땀방울에도 미소가 끊이지 않았다.
앞으로 희망의샘안전봉사대가 매월 봉사활동외에 기부천사의 소중한 마음을 기리 간직하고 노송 천사마을의 가치를 공유하고 홍보하고 체험하는 한마당 축제의 장을 열고 마을공동체안의 다양한 단체 간 네트워크를 통해 공감과 화합의장을 만들어 더불어 행복한 마을이 되기를 기대한다.

김선균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19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