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시리즈
연말연시, 전주한옥마을 즐길거리 ‘가득’
김선균 | 승인 2019.12.04 18:00

 
12월 한달간 매주(토) 여행객 위한 전통사자탈춤, 마당놀이 운영
겨울철 한옥마을 은행로 오목정사거리 등에서 상설 문화공연 시도
지난달부터 매주(토) 동절기 콘텐츠 한복 입은 비보잉공연 선보여


연말연시를 맞아 주말 전주한옥마을을 찾은 여행객은 다양한 문화공연을 즐길 수 있다.
이는 전주시가 지난달부터 매주 토요일 동절기 콘텐츠로 한복을 입은 비보이들의 비보잉 공연을 선보이고 있는데 이어 12월 한달간 매주 토요일 전통 거리공연을 운영키로 했기 때문이다.
전주시는 지난 4일 연말을 맞아 12월 한달간 매주 토요일 전주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을 위한 동절기 문화 콘텐츠로 ‘한겨울에도 얼씨구나 한옥마을’을 주제로 한 거리공연을 펼칠 계획이다고 밝혔다.
이번 거리공연은 추운 날씨 속에서도 전주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의 문화욕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사자탈춤과 버나, 풍물유랑단, 사물놀이, 마당극으로 구성된 거리공연이 여행객과 만난다.
세부적으로는 여행객들과 함께 소통하는 사자탈춤과 마당극이 펼쳐져 여행객들에게 재미와 즐거움을 주고, 사물놀이와 버나 공연 등으로 평상시 자주 접하기 어려운 우리 고유의 전통문화를 배울 수 있는 시간으로 채워질 예정이다.
특히 이번 공연은 시가 내년부터 추진예정인 한옥마을 문화콘텐츠의 외연확장을 위한 시범공연으로 은행로 오목정 사거리에서 펼쳐진다.
이와 함께 시는 이달 중 최명희길을 중심으로 다양한 버스킹 공연을 선보이는 시범사업을 추진하는 한편 내년에도 전주한옥마을 여행객들의 여행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한옥마을 콘텐츠 운영방안을 수립하는데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아울러 시는 전주한옥마을 체험여행 활성화를 위해 무한체험 유튜버를 활용한 체험콘텐츠 홍보, 한옥마을 체험여행플랫폼 구축 등을 통해 한옥마을의 다양한 즐길거리을 알린다는 구상이다.
이에 앞서 시는 겨울방학을 이용해 한옥마을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색다른 볼거리와 즐거움을 제공하기 위해 지난 1월과 2월에도 ‘한겨울 동심여행’ 콘텐츠를 운영해 동절기에 부족한 문화관광콘텐츠를 채웠으며 같은 맥락으로 지난달부터 매주 토요일 오후 경기전 광장에서 비보잉공연도 선보이고 있다.
김용태 전주시 한옥마을지원과장은 “전주 한옥마을은 사시사철 다채로운 색깔을 지니고 있어 야외 활동이 줄어드는 한겨울에도 여행객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면서 “겨울철 다양한 콘텐츠를 발굴하고, 재미있는 볼거리들을 지속적으로 운영함으로써 전주를 찾는 여행객 한명 한명의 만족도를 높여 ‘다시 찾고싶은 전주한옥마을’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김선균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19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