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부안
부안군, 농촌 신활력 플러스 선정 국비 49억원 확보농산시책 평가 전국 최우수 농산분야 평가 겹경사
오병우 | 승인 2019.12.19 18:29

 

부안군(군수 권익현)이 농림축산식품부에서 주관하는 2020년 농촌 신활력 플러스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돼 국비 49억원(총 사업비 70억 원)을 확보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농촌 신활력 플러스 사업은 지역개발사업, 농촌융복합산업 등으로 구축된 다양한 자원과 고유의 향토자원과 다양한 민간조직을 활용해 특화산업 육성, 일자리 창출, 지역경제 활성화를 추구하는 농촌형 사회혁신 창출사업이다.
군은 이번 공모 선정으로 오는 2023년까지 총 7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지역혁신주체 양성, 자연드림 에코푸드 인프라 공유플랫폼 구축, 에코마켓 공유비즈니스(S-biz) 플랫폼 구축, 산·들·바다 마실길 관광 플랫폼 구축 등 공유경제를 활용한 친환경 농산업 생태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역 내외 다양한 혁신주체를 중심으로 추진단을 구성하고 지역 민간조직과 액션그룹이 주도해 에코 농산업 벤처시스템 대학 운영, 친환경 농업 공유생산지원센터 구축, Eco 농산품 로컬장터 구축 및 운영, 국가중요농업유산 중심 에코뮤지엄 상품화 등을 추진하게 된다.
권익현 부안군수는 “지난 12일 부안군이 농식품부 2019년 농산시책평가 전국 최우수 군에 선정된데 이어 2020년 농촌 신활력 플러스 공모사업까지 선정돼 겹경사를 맞았다”며 “이번 사업을 통해 부안이 국민 안전먹거리 생산의 메카로써 자리매김하고 농촌 곳곳에 생동하는 활력을 일으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오병우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병우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20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