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경자년(庚子年) 새해, 다채로운 공연과 체험국립민속국악원 설 공연 <국악으로 여는 새해>
김선균 | 승인 2020.01.16 18:27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민족 최대의 명절인 설을 맞아 남원을 찾아온 귀성객들과 다양한 연령층의 가족단위 관객들에게 전통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고자 오는 1월 25일(토) 오후 3시 국립민속국악원 예원당에서 새해맞이 설 공연 <국악으로 여는 새해>를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호쾌한 태평소 가락의 신명나는 연주를 감상할 수 있는 기악합주 ‘태평소와 관현악’ 무대에 이어 조선시대 궁중에서 악귀를 쫓기 위해 행했던 나례의식에서 추어진 궁중무용 ‘학연화대합설무(鶴蓮花臺合設舞)’로 상생의 기운이 가득한 경자년(庚子年) 새해의 좋은 기운을 모아 관객에게 전한다.
그 뒤를 이어 나지막한 산조 선율에 맞춰 전통춤의 단아함과 아름다움을 표현한 ‘원장현류 대금산조와 산조춤’, 해학과 풍자가 담긴 단막창극 ‘흥보가 중 박 타는 대목’, 새해 명절을 맞은 기쁨을 노래한 민요 ‘액맥이타령·널뛰기·윷놀이’, 어깨춤을 들썩이게 하는 ‘사물놀이 판굿’ 등 신명나는 공연으로 관객들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특별히 이날 공연에서는 단막창극 ‘흥보가 중 박 타는 대목’ 공연 시 추첨을 통해 행운의 주인공 2명에게 소나무 해금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또한 공연장을 찾은 가족단위 관객들을 위해 ‘세시풍속 즐기기’ 행사로 오후 1시 30분부터 2시 40분까지 예원당 마당에서 방패연 날리기, 죽방울 놀이, 투호 던지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 체험 행사를 운영한다.
공연 종료 후에는 사랑하는 이웃들과 따듯한 마음과 정을 나누기 위한 복조리 나눔 행사도 진행된다.
공연은 전석 무료이며 전화(063-620-2324)나 카카오톡 플러스친구로 예약이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전화(063-620-2323)로 문의하면 된다.

김선균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20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