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사회
전주시 '2020 전주독서대전' 진행9월 18일부터 20일까지 국립무형유산원 일원서
이인권 | 승인 2020.07.27 17:29

국가대표 책 읽는 도시 전주를 대표하는 독서축제인 전주독서대전이 올 가을 온라인과 오프라인을 넘나드는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열린다.
전주시는 오는 9월 18일부터 20일까지 3일간 국립무형유산원 일원에서 ‘2020 전주독서대전’을 온·오프라인으로 병행 개최한다.
올 해로 세 돌을 맞은 전주독서대전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마음을 치유하기 위해 ‘다독다독, 당신을 듣겠습니다’를 주제로 강연과 공연, 전시, 북마켓, 독서체험, 시민공모전 등이 다채롭게 펼쳐진다.
시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온·오프라인을 결합한 행사로 추진할 계획으로 안전대책을 철저히 준비해 추진키로 했다.
특히 기존에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왔던 오프라인 행사의 경우 전면 예약제로 사전에 신청을 받아 소수인원으로 제한키로 했다.
강연과 공연 등은 좌석의 1/3 수준으로 신청을 받아 진행하고 독서체험과 북마켓의 경우 회당 5명 내외로 1m 이상 거리두기를 준수해 운영키로 했다.
여기에 개·폐막식과 일부 강연과 공연, 학술 토론 등은 유튜브와 네이버 TV로 방송해 현장에 참여하지 못한 시민들도 온라인으로 동참할 수 있도록 진행할 계획이다.
이번 ‘2020 전주독서대전’에는 ▲다독다독, 북큐레이션 ▲책 약사가 처방하는 한 권의 책 ▲전주를 읽어드립니다 ▲전주 올해의 책 낭독공연 등 새로운 프로그램도 마련됐다.
‘다독다독, 북큐레이션’은 시민들의 삶과 인생에 대한 질문들을 정리해 답이 되는 책을 소개하고 ‘책 약사가 처방하는 한 권의 책’은 정지혜 작가와의 일대일 상담을 통해 자신의 고민에 딱 맞는 책을 처방받는 시간으로 진행된다.
또 ‘전주를 읽어드립니다’의 경우 책에서 느끼기 힘든 전주의 역사와 음식, 영화 이야기를 현장에서 들려주는 강연으로 열린다.
이번 강연에서는 최재천, 장석주, 박연준, 남궁인, 박상영, 장혜령, 장류진, 강양구, 장은영 작가 등이 강사로 참여한다.
더불어 전주시립극단에서 준비한 ‘낭독공연’을 통해 전주시민들의 자긍심과 공동체 의식을 맛볼 수 있는 시간도 이어진다.
이와 관련 시는 전주독서대전과 연계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전주 올해의 책 나만의 책표지 공모전 ▲북튜버 공모전 ▲전주 올해의 책 독후감 공모전 ▲책 읽는 우리, 독서사진 공모전 ▲우리 지역 동네서점 스탬프투어 등도 진행하고 있다.
‘2020 전주독서대전’을 총괄하고 있는 최현창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지쳐있는 시민들에게 책을 통해 현명한 답을 찾아드리고 희망을 줄 수 있는 시간이 됐으면 한다”면서 “시민들이 안전하고 즐겁게 온·오프라인으로 즐길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0 전주독서대전은 공식 홈페이지(jjbook.kr)를 통해 모든 프로그램과 진행사항을 확인할 수 있으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덕진도서관 책읽는도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인권  jk21999@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인권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20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