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교육
전북도교육청, 저탄소 식생활 문화 확산 '앞장'지역경제 활성화 위한 협력체계 강화 목적
김진주 | 승인 2022.01.26 14:57

 

 

전북도교육청과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이하 aT)가 저탄소 식생활 문화 확산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김승환 교육감과 김춘진 aT 사장은 25일 도교육청 5층 정책협의실에서 미래세대의 ESG실천과 저탄소 식생활 문화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환경·동반성장·윤리 등 ESG 가치를 확산하고 로컬푸드 소비 등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협력체계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 ‘코리아 그린푸드 데이’ 추진 및 홍보 등 ESG 가치 실천 ▲기후위기 인식개선 및 탄소중립 생활 실천 촉진 ▲로컬푸드 활용 및 지역단위 먹거리 선순환 체계 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등에 협력한다. 
‘코리아 그린푸드 데이’는 먹거리의 생산-유통-소비 전 과정에서 발생하는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여 ‘농장에서 식탁까지 Net Zero(탄소중립)’를 실천하는 저탄소 식생활 캠페인이다.
도교육청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채식급식 식재료 지원사업」을 통해 주1회 또는 월2회 채식급식을 운영토록 하고 있으며 기후위기 대응과 생태환경교육을 위해「저탄소 채식급식 중점학교」를 운영하게 된다.
이와 함께 유·초·중·고에 공공급식전자조달시스템 적용 확대를 협조하고 영양(교)사에게 채식급식 관련 레시피 및 홍보 리플렛 안내, 교육자료 개발 등에 참여할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김승환 교육감은 “아이들 건강과 환경보호 두 가지 측면에서 식생활 문화는 굉장히 중요하다”면서 “저탄소 식생활을 확산하고 로컬푸드 소비로 지역경제를 활성화하는 데 전북교육청이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춘진 사장은 “탄소중립 실천은 이제 선택이 아닌 필수다”며 “이번 협약이 이번 협약으로 전북의 학생들이 지구환경을 생각하고 지속 가능한 식생활을 실천하는 데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진주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진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고충처리인: 김선균 010-3655-1151
Copyright © 2022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