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 남원
남원“양파 대만 수출”로--- 농가소득 확대올해 대만에 7월까지 300톤(약3억원) 수출 계획 ...
박상민 | 승인 2022.06.23 17:37

 


남원양파가 가뭄 등 재해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올들어 처음으로 대만으로 수출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양파농가의 시름을 덜어주게 됐다.
 남원시와 남원농협,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은 양파 유통?판매망   다양화를 위해 대만 바이어와 수출협상을 벌여 7월까지 300여톤을   남원농산물공동브랜드 ‘춘향애인’ 상표로 수출하기로 하고 남원농협  산지유통센터에서 24톤(1,200망/20kg)을 공동선별해 23일 수출 기념식을 갖고 선적했다.
 이번 양파 수출은 남원농산물이 지리산 고랭지에서 생산돼 현지 소비자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은 데다, 신뢰와 정성을 바탕으로 꾸준히  바이어들과 교류해 온 결과이다.
 남원시는 처음으로 2014년 남원농협 양파공선출하회를 조직해 처음으로 수출을 시작하였으며 2019년에는 고죽동에 농산물산지유통센터를 준공하고 최신식 양파선별기를 도입해 대량생산?공급 체계를 확보하여 2019년부터 대만, 베트남, 미국에 280톤을 시작으로 올해에도 지속적으로 수출할 예정에 있다.
  남원시는 양파를 비롯한 파프리카, 배, 포도, 멜론 등 농산물 수출 확대와 수출 경쟁력 확보를 위해 신선농산물 수출물류비 2억3천만원과 농산물 수출촉진 지원사업으로 4천만원을 올해 지원한다.
 한편, 남원에서는 올해 90농가에서 양파 40ha를 재배해 2,000여톤을 생산하여 국내 시장과 농협에 출하하고 나머지 물량은 수출할 예정이다.
양파 수출 기념식에는 남원시 경제농정국장을 비롯해 남원농협 조합장,  농협 전북본부 부본부장, 남원양파수출공선출하회장, NH농협무역 관계자, 농협중앙회 남원시지부장, 남원시조합공동사업법인 대표, 남원시청   관계자들이 참석해 농산물 수출확대를 기원했다.
 

박상민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상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고충처리인: 김선균 010-3655-1151
Copyright © 2022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