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치
전북도,삼양이노켐(주) 군산 공장 증설 준공
김선균 | 승인 2022.11.17 16:13

 

           국내 최초 "세계두번째" 친환경 플라스틱 원료


           '이소소르비드' 활용, 전기차용 접착제 상용화---


전북도는 16일 삼양이노켐(주)이 국내 최초이자 세계에서 두 번째로, 친환경 플라스틱 원료인 이소소르비드(ISB)상업화 공장 증설 준공을 통해 글로벌 친환경 기업으로의 도약에 나선다고 밝혔다. 
* ISB(ISOSORBIDE): 옥수수 등 식물에서 추출한 전분을 화학적으로 가공해 만든 소재로 친환경 바이오플라스틱의 원료로 사용
* 프랑스 로케뜨(ROQUETTE)사에 이어 전 세계 두 번째로 상용화(2014년)에 성공, 국내 최초 공장 준공
삼양이노켐(주)은 16일 김관영 도지사, 김윤 삼양홀딩스 회장, 강임준 군산시장 등 지역관계 및 업계 주요 관계자등 100여명이 참석해 준공식을 가졌다.
이번 준공된 ISB 공장은 약 670억원을 투자해 지난 2020년 5월이후 약 1년 4개월에 걸쳐 건설됐으며 기존의 석유화학제 플라스틱이 아닌 친환경 바이오플라스틱의 원료를 생산할 수 있는 국내 최초의 ISB 생산 공장이다.
기업관계자는 “2022년 2월 상업운전을 최초로 개시했고 향후 설비효율화와 사업 다변화등에 집중할 예정으로, 화이트바이오 시장의 성장과 더불어 연간 3~4만톤까지 생산이 가능하도록 점차 증설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김관영 도지사는 "기후위기와 코로나 19를 통해, 세계는 지금 지속가능성과 탄소중립에 집중하고 있다"면서 "삼양이노켐이 세계적 ESG 기업 정신을 실천하는 글로벌친환경기업의 선두주자가 될 것이다"고 말했다.
이어 "전북도에 자리한 기업이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지속적으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전했다.
또한 "이번 공장 증설을 통해 전기차산업이 더욱 탄력을 받게 될 것이라면서 지역 일자리 등 지역경제에 동반 상승효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협력체계를 구축하겠다"고 밝혔다. 

김선균  hojene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선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신문사소개고충처리인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고충처리인: 김선균 010-3655-1151
Copyright © 2022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