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국립국악원 국악놀이터 <이야기보따리>“판소리동화 소리꾼과 피노키오” 개최
김지은 | 승인 2019.08.30 17:12

국립민속국악원(원장 왕기석)은 매월 첫째주 토요일 <이야기보따리>에서 어린이눈높이의 다양한 국악공연을 펼치고 있다.
오는 9월 7일에 만날 <소리꾼과 피노키오>는 소리꾼들이 어린이들의 눈높이에 맞춰 명작동화 피노키오 이야기를 판소리로 들려주는 판소리 동화이다.
제페토 할아버지가 만든 나무인형 피노키오는 아빠 말을 어기고 극장에 가서 춤도 추며 놀다 혼쭐이 나고 파란머리 요정에게 거짓말을 해 코가 길어지고 장남감 나라에서 놀기만 하다 고래에 먹혀버렸는데 그 곳에서 아빠를 만나 무사히 집에 돌아와 거짓말 않고 착하게 산다는 내용이다.
‘판소리동화’는 국립민속국악원이 3세~5세 유아들의 눈높이에 맞는 국악극을 통해 국악에 대한 흥미를 유도하기 위하여 제작됐다.
명작동화 피노키오를 다양한 국악 동요로 구성, 1인 다역을 하는 판소리의 특성을 살려 두 명의 소리꾼이 다양한 역할을 소화하며 재미있게 이야기를 들려준다.
또한 쉽게 따라 부를 수 있는 노래에 가야금, 해금, 피리, 타악이 함께 연주되어 유아들에게 국악에 대한 관심을 높여줄 것이다.
<이야기보따리>의 9월 공연은 국립민속국악원 예음헌 (100석 규모 소극장)에서 개최되며, 관람은 전화(063-620-2324~5) 및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1:1 대화를 통해 선착순 예약이 가능하다.

김지은  hojenenws@hanmail.net

<저작권자 © 호남제일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전북 전주시 완산구 기린대로 221 3층  |  대표전화 : 063)232-0070  |  팩스 : 063)287-6800
등록번호 : 전북 아00087  |  등록일 : 2016년 3월 16일  |  대표이사·발행인·편집인 : 백동민  |   청소년보호책임자 :김선균
Copyright © 2019 호남제일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